구글 애드센스 970x90 (사용시 상단의 as-none 클래스 삭제)
액션

우연히 계획된 3 s

페이지 정보

작성자
  • 포인트선물
  • 이름으로 검색
    작성일-1-11-30 00:00 조회471회 댓글0건

    본문

    어느해 가을



    건축분야 자영업 하던때



    오후 시간에 사무실겸 집에 들어오자



    예전에 ‘p차례 보아던 20 중반인 처 남자 후배 와 대화을 나누다가



    나에게 인사을 햇다.





    오래만 이다



    네! 근방에 오는길에 누나 보고 싶어서 왔습니다



    그래 잘 왔다 .



    후배와 나는



    예전에 대수롭지 않게 인사을 밭은후라 별다른 대화을 나눌 소재가 없었다





    우리 저녁 이나 먹으려 나가자 며



    셋은 근처 유원지로 가서 민물 매운탕에 소주 한잔을 곁드리고 나왔다 .



    네가 술에 약간 취한 상태라 자동차로 올수가 없어



    근처 여관으로......



    여관 주인이나 종업원은 우리가 나이 차이가 있어서 인지



    셋을 온돌방에 투숙 할수있게 해 주었다.



    각자 샤워을 마치고





    벽쪽 부터 후배.나.처 순서로 잠자리을 정하고 지리에 ‡뗌?br />


    평상시 둘이 잠자리 버릇 처럼



    처에 손이 나에 팬티에 넣고서 성기을 만지며 잠을 청하는데



    술 때문인지 옆에 후배가 있어서 인지



    다른때 보다 더 흥분이 고조 돼어서



    처에 귓가에 대고 조용히



    손빼! 후배 있 잔어



    어때 그냥 만지기만 하고 잘래!



    우리에 일상생활 이야기을 나누며 잠을 청 하는데





    옆에 있는 후배 때문인지 않이면 술 때문인지도져히 그냥 잠을 청할수가 없어



    처에 유방에 손을 얻자





    처도 나와 같은 심정인지 이미 흥분이 달아오른 따스함이 전해오는데





    후배는 잠이 들엇는지 숨소리가 고르게 들려 와서



    발기된 나에 성기가 젓어있는 처에 몸 속으로 쑥~삽입 시키자



    다른때 보다 쉽게 삽입이 되었다





    우리 부부는 후배가 깰가 두려워



    처음 마음은 서서히 사라지고



    불편한 후배위에서 정상위로 바뀌면서



    흥분을 치닷고 있는데



    후배에 성기을 만져보고 싶은 충동이 내 머리속에......



    *****************************************************************



    우리 후배 자지좀 만져볼가?



    깨면 어쩔려고....



    괸찬아!



    나에 손이 먼져 후배 팬티속으로......





    후배는 네가 상상한 물건보다 빳빳 하고 우람한 성기을 소유 하고 잇엇다





    처에 정상위 체위 에서



    한손은 후배에 성기을 만지며 하는



    성 행위맛는 나을 극도로 흥분을 치닷게 햇고



    ***************************



    나즈막한 소리로 처 에게



    요놈 (후배)물건 쓸만 한데 ...



    당신도 한번 만져 볼래..?



    처 ........ 아무런 대답이 하지 않아서



    처에 손을 잡아서 후배에 팬티속 성기을 만질수 잇게 넣어주자





    처는 ㅋㅋㅋㅋㅋ 체격보다 훨신 좋은것 같에 ㅋㅋ



    나와 처에 손은 후배에 성기을 만지며 차츰차츰 절정에 치달으며





    우리는



    서로 귓가에 대고 낮은 목소리로



    이렇게 하니 무쟈게 흥분된다....... 자기도 흥분 많이 돼지?



    응....... 나~~ 미치겟어..... 너무 젖어서 수건 바꾸야겟어



    분위기 때문인가봐.......아.......미치겟어......참을수가 없어......







    평소 보다 ‘p배에 흥분을 느끼며 후배가 깰가 두려워



    참으며 흐느끼는 처에 신음 소리.........



    나와 처에손은 후배에 성기을 움켜 쥔체로



    처에 흥분을 ‘p 차례 하는걸 느끼면서 나는 사정을 빨리 하고 말엇다





    평소 같으면 성 행위 마친후 10분 정도 삽입 상태에서 처에 흥분을 가라 안아서



    내려 왔을 터인데





    너무나 짜릿한 여운이 남아서 삽입 한체로



    처에 몸 위에서 엎드린체 행위후 느끼는 즐거움을 만끽 하는데



    처도 오래동안 여운이 가시지 않는지 날 껴안은체



    내려가 달라는 말을 하지 않엇다



    -----------------------------------------------------------



    사정 한지 20분 정도 시간이 흐르자



    자궁속 나에 성기가 다시 고개을 서서히 들기 시작 하였다



    나에 성기가 상하 운동을 시작 하자





    계속 .... 할거야 ?.......



    응... 더 하고 싶어........아~~~~~



    당신 무리 하는거 안야!!!



    무리 하지 말고 잠 조금만 자고 나서 하지 그래 ?



    괸찬아......



    얼마전 까지만 해도 이렇게 햇잔어.....



    그래도....내일 일찍 나가야 된다면서...



    괸찬아.....



    당신 힘들어 ..?



    안야....나는 피곤 하진 않어 자기가 오늘은 빨리 사정 해서 더 하고는 싶지만.......







    나.....지금도 계속 싸잔어 .....아......오늘 왜 이러지........아.......또 ......나와......



    아.....나.....어떡게해.......미치겟어.........





    우리에



    한손들은 후배에 성기을 계속 만지며 대화을 나누엇고



    처는 또다시 싸기 시작 햇다 ...........





    방금싼 내가 싼 정액 때문에 처에 자궁은 처음 헐거운 느낌과 미끄러워 지만



    한손에서 전해오는



    후배 빳빳한 성기에 따스함과



    후배 성기을 만지는 처에게 질투심을 느끼면서.......



    우리에 욕망은 한 없이 치닷고 있엇다







    아.......미치겟다........오늘은.....주체할수가.........없어........



    자기야.......나 .....어떡게좀 .......해줘 .........빨리 ....더......움직여 줘 봐.......







    평상시에 요구 하지 않던 상하 운동을 더 빨리 해 달라고 하는



    처에게



    제(후배)깨워서 해달라고 할까?





    ㅋㅋㅋㅋ 미첫어 당신......ㅋㅋㅋ



    ㅎㅎㅎㅎ 좋으면서...........ㅎㅎㅎㅎ





    그러면 ....안돼 잔어....아..........



    아....미치겟어.......빨리..빨리좀...... 움직여줘..........봐........나.....미치겟어.......아........



    나.... 힘들어 죽겟는데 후배랑 한번해......





    이런 기회가 않이면 당싱이 어떡 후배을 따먹을수있어........



    .....아......쓸데 없는 소리 하지 말고 아.....빨리 움직며 ,,,,해줘.........





    처는 말로는 싫다 하면서도



    말 꼬리가 점 점 흐려 지는게 호기심이 발동 한 느낌이 전해 왔고



    서서히 동조 하는 낌세가 나타 나기 시작 하였다





    네가 자는체 할터인니 자기가 올라 가서 한번 해 버려 ....





    처 자궁에서 나는 성기을 빼고



    처음 위취 에서 반대 방향으로 내려 오면서



    알몸인 처에 몸을 후배 쪽으로 밀면서



    한번 해봐 이런 기회는 또 오지 않는거야.....







    그래도 ......어떡게.......



    내가 자는체 할게......올라가 할수잇잔아......



    ************************************************************



    멈칫멈칫 하던 처는나에 독촉에 못 이기는체 하면서



    후배 몸 위로 쭈구린 자세로 올라 가던니





    후배에 성기을 붙잡아서 자기 자궁속으로 넣엇다



    그리고 아주 천천히 상하 운동을 하는게 보였다



    처가 계속 상하 운동을 하자



    후배는 더 이상 참을 수가 없엇는지 잠에서 깨어 난척 하면서



    누나 형 알면 나 죽어



    괸찬어 형은 잠 들엇어





    내가 잠들엇다는 처에 말에 용기을 얻엇는지



    밑에 있는 후배는 처에 유방을 애무 하면서



    자기 힙프 을 들썩이며 처에 상하 움직임에



    보조을 마추기 시작 하더니



    푹.......푸.........푹..............



    성기와 자궁이 부디치는 소리 점점 격렬해 같다 ........









    나에 머리속은 질투심과 호기심으로



    잠 자는체 하면서 실눈을 뜬체로



    후배에 성기가 처에 자궁속을 드나드는걸 보면서









    나는 처 모르게 3s을 ‘p번 하였지만



    처가 하는 행위는 또 다른 색다른 기분을 들게 하였고





    해보지 않은 사람은 알수없고 표현 할수없는



    새로운 흥분 속으로 휩싸여 빠져 들고 있엇고





    같은 남자 이기 때문에 후배가 잠을 자지 안고 숨 소리을 죽이 있다는걸 짐작 하고있엇다.







    3s 을 해본 사람만 알수잇는 흥분에 도취 돼어



    이왕 이렇게 3s을 할봐야



    처가 나 안인 다른 사람과 즐기는 모습이 똑똑히 보고싶어서





    ******************************************



    잠에서 깨어난체 하면서



    너희들 뭐 하는 짓이야





    후배에 성기을 자궁속에 넣은 체로



    처는 상하 운동을 멈추엇고



    후배는 아무런 소리을 내지 않엇다





    나는 일어나 담배에 불을 부치자 두 사람에 나체가 라이타 불빚에 나타낮다

    .

    ..............................





    ?은시간 고요가 흐르고........



    후배에게



    너 오늘일을 비밀로 할수 있어



    네......



    이왕 이렇게 되었으니 비밀은 지키고 한번 제대로 해봐 !





    나에 말이 끝나자 마자





    후배는 성기을 넣은체로 일어나면서



    성 행위을 많이 해 본듯 처에 상체을 밀면서 정상위 체위로 가볍게 전환 시켜 버리고



    나에 눈치도 살피지 않고



    미친 사람 처럼 처에 몸 위에서 상하 운동을 시작 하였다



    후배에 성행위가 나와 다른점은 처에 치골을 아래에서 위로 치밀어 올린다는것





    후배에 빳빳한 성기가 처에 자궁속을 드나들때마다



    푹 적 ..........아........................푹......쩍...............



    음액과 성기가 부디 치는 소리가 너무나 커서





    혹시 옆방에서 누가 듣지 않나 하는 걱정을 하면서도



    질투심과 흥분이 나에 온몸을 감싸고 있엇고



    나에 성기는 다시 고개을 들기 시작 하였다





    처음에는 날 의식해서 인지 처에 숨죽인 신음 소리가 점점 고조 되어 가고



    후배을 칭찬 까지 해 주면서 계속 싸는게 안인가..?





    아.....좋다.....아.... 미치겟다..........너....ㅁ........좋다........



    아......... 너무나.....좋다........





    나는 알지도 모르는 후배에 이름을 부르면서





    아.......그래........그렇게해.......너.....아주....잘 한다......아.....미치겟다........





    좀 빨리 움직여줘.......아.....아........미치겟다.........응........



    아.............아.....................그래.........그렇게.............해줘.....................아..........







    얼마후 움직임이 결렬 해 지던이 후배가 사정을 하는지



    처는 아............그래.......그렇게.......깊이....넣러줘............하며 더욱 크게 신음소리을 내던이





    후배을 꼭 껴안으며 움직임이 멈추고



    사정후 성기을 삽입 한체 여운는 즐기는 특유에 버릇을



    나에 눈치을 살피는 후배을 아랑곳 하지 않고 자기 몸 위에 오래동안 꼭 껴안고 즐기는게 안인가



    후배에 남어 있는 정액을 완전히 흡입 하는지...............





    처에 자군에서는 후배에 정액이 흘러 내리고



    후배와 진한 키스 까지 나누면서 흥분을 남김 없이 즐기는것 같엇다.







    두사람이 떨어지자



    후배에게



    좋으니?



    네....아주..좋앗 어요





    한번 더 할래?

    ............



    당신은....한번 더 하고 싶어.........



    몰라 묻지마....어색해....



    하라 하면 둘은 다시 계속 할거라는 느낌을 밭엇지만



    내가 오전에 해야 할일 때문에 멈추기로 햇다





    우리는 셋이 함께 욕실로



    후배에 몸을 서슴 없이 만지고



    성기 주변을 비누칠 해서 씻어 주기 까지 하였다





    처가 한번에 성행위로 저렇게 변할수있을까?



    다시 자리에 누어서





    후배에게



    오늘 일찍 갈거니?



    오후에 갈거예요



    그럼 잠좀 자고 다시 하자





    네.... 후배에 서듬치 않고 승락 하는 대답을 듣고 다시 한번 하지 싶은 성 행위을



    꾹 참으며 잠 좀 자고 다시 해야지 생각 하며





    나에 성기는 후배가 방금 즐겨던 처에 자궁에 넣고



    한손은 처에 한쪽 유방을 애무 하고



    한쪽은 후배에게 만지라고 아량을 배풀고



    처에 몸너머 후배 성기을 만지면서



    이왕 이렇게 된것 잠을자고 제대로 해야지 마음 먹고



    피로하고 흥분이 가시 않은 나에 몸을 뉘우며



    먼통이 터오는 창밖을 바라 보며 깊은 꿈 나라로 ...........



    다음에는 후배와 처 나 셋이 함의 하에 이루어진 3s을 적어 볼게요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