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애드센스 970x90 (사용시 상단의 as-none 클래스 삭제)
액션

거시기..와이프 길 드려주세요 …

페이지 정보

작성자
  • 포인트선물
  • 이름으로 검색
    작성일-1-11-30 00:00 조회434회 댓글0건

    본문

    거시기..와이프 길 드려주세요 3s<>



    잔소리 한마디...

    섹스를 잘 하려면

    3s 그룹 섹스를 하면 잠깐 짜릿한 극치감을 맛 보고

    상상 섹스로 이어저 즐기지만

    세상에서 제일 즐거운 섹스는

    사랑 하는 남녀가 섹스 할수있는 분위기를 만들어야

    최상 양질에 섹스를 즐길수 있다

    남자 분들은

    섹스 상대인 여자를 잘 이해 못하는 분들이 많다

    남자들은 여자가 맘에 들면 섹스를 먼저 머리에 떠올리고

    우발적 으로 시도 하려 하는데



    여자분들은 다르다

    상대가 마음이 들고 분위기<무드>와 조화가 되야

    마음을 열어주면서 즐거운 섹스를 즐길수 있다

    둘중 하나 라도 마음에 맞지 않으면 거절 하거나 즐거움이 없는 섹스가 이루어진다



    남자분들은

    섹스할 생각을 먼저 해서 흥분 되지 말고

    여자에 마음을 읽고 배려 하면서 섹스 할수있는 분위기를 만든후

    실행 하면 한층 더 짜릿한 섹스를 즐길수 있을 것 이다

    *********************************************************

    오늘도 욕 뒤지게 얻어 먹을 이야기....



    따르릉....

    형님 와이프만 보낼 게요!

    제수씨 혼자 보내면 어떡게해..... 같이 와야지..같이와...

    일이 생겨서 갈수 없어요..형님이 알어서 해요



    3s로 처음 알게되어 형님 동생 하며 지내던 경식이 전화다

    한번 더 만나자고 하면서도 서로 시간에 ?기다 보니

    ‘p차례 약속이 무산 되었는데



    오늘 셋이 만나기로 하였는데 일 때문에 경식이는 못 올라 온단다

    이렇때는 너무 망서려 진다

    부부가 같이 와서 자리를 피해주면 그래도 덜 미안 한데

    여자 혼자 보내면 같은 남자 입장 에서 마음이 더 홀란 스럽다

    오는 사람 이야

    만난다는 기대감과 섹스를 즐긴다는 기대감에 즐거운 마음으로 오겟지만

    알고 보내는 사람은

    여러가지 상상을 하며 초초 하게 기다리는 심정이 오즉 하겠는가.



    혼자 오니 걱정이되어 일찍 나가 기다리는데

    빵~~~~자동차가 내 앞에 세우고 내려온다

    숙이가 차를 길가에 세우고 껴안을 듯이 오면서 .....안녕 하세요...응...



    이들 부부는 자기들 섹스 하는 밤에는 폰팅 해 달라며

    혼자 있는 나를 실컷 괴롭혀 흥분 속 으로 끌어 드려놓고

    닭?던 강아지 지붕 처다 보는 격으로 만들고 .... 즐긴 후에는...

    형님 .약오르지요...ㅎㅎㅎㅎㅎ

    오라버니 약오르지....ㅋㅋㅋㅋ

    야! 한번 더해 난 아직 안햇어..

    ㅋㅋㅋ 오라버니는 도사 잔어...우리씻고 잘거예요...잘자요...딸깍

    경식이 숙이 부부에 섹스 신음소리 들으며 지난번 나눈 3s 상상 하며

    자위행위 할려고 준비 까지 하였는데....김이 팍~센다



    약 오르지만 어찌 하랴.....3s 한 죄지....

    씁쓸 하게 웃으며 벼계 껴안고 마음 달래며 꿈나라로.....

    잘 지냇어...전보다 예뻐 젓는데...

    3s 할때 ‘p시간 보고 지금 만나지만 폰팅 ‘p차례 해서 인지

    어색 하지 않고 너무 반가웁고 귀엽다

    배고프지.....응....배고파요

    가자 밥 먼저 먹게.....응...





    하루밤 같이 세우면 만리성을 쌓고

    남녀벗은 30년 이라더니

    15년이 어린데 거침 없이..

    응,,,하며 반말이 나오지만 듣기 싫지는 않고 오히려 더 좋다



    키를 주며 차를 끌고 가란다

    나 이차는 안 끌어 봤어.....망서리는데....

    괸찬아요 자동차는 다 똑 같지뭐....나는 지리도 모르잔아요... 끌고 가

    이 촌놈은 ..XG와 뻐스 까지는 는 끌어 봤지만 에쿠스를 끌어 봤어 야지...

    자동차야 게시판이 다를뿐 거기서 거기.....

    자동차 안으로 들어가자 창문을 올리니 키스를 퍼붓어 대며 껴안으며

    나 안보고 싶었어....? 식이 없으니 ..신나게 놀다 가야지....!ㅋㅋㅋㅋ

    오면서 기대감에 부풀어 들뜬 흥분과.... 반가움에.....나를 가만 놔두지 않는다



    숙이 대리고 아는 가든 으로 가면 숙이 하는 행동으로 봐서

    얼굴 팔려 밥을 제대로 먹을수 없을것 같아..... 한적한 가든으로...

    예상이 적중 하였다

    밥 한그릇 먹는데 두숟갈 입에 넣어 보고 남어지는 숙이 손을 거처야 입으로

    늙은 놈 호강 한다

    3s가 안이며 이런 귀한집 젊은 아줌마와 이렇게 데이트 즐길수 있을까?

    숙이가 담배 술 하는지는 알었지만

    오라버니가 운전 할거니 마신 다며

    복분자술 3병을 꿀꺽 ....보통 주량이 안이다



    모텔로 가는 자동차 안에서는 운전 하는 나에 혁대 풀어 버리고

    작크를 내리고 핸들 밑에 기어 들어가 성기를 입에 물고 애무 하니

    처음 끌어보는 자동차니 운전을 할수가 있나....

    하지마 ...조금만 가면돼....싫어...천천히 가면 되잔아....카섹스 하고 갈가...ㅋㅋ

    누구네 강아지 짓느냐 ....하는 식으로 씨알이 먹히지 않는다



    모텔방 에 들어서자 붙잡고 놔 주지 않으니 샤워도 할수가 없다

    남자들은 여자 에게 정액을 주면서... 잡아 먹는다고 ...하는데

    나는 여자 한태 잡혀 먹히는 꼴이 되었다



    내 옷 벗는데 내손은 반공일도 안이고 온공일 이다

    개방적인 숙이가 술까지 먹었으니

    제재 한다고 들어 줄리 없고 잘못 하면 기분만 상하게 만들것 같다

    에라 모르겟다 ...하고 싶은대로 해라...잡아를 먹든지 삶아를 먹든지...

    만나전에 샤워를 하고 와서 다행 이다



    온몸 구석 구석을 혀와 손이 안가는곳 없이 애무를 .....

    애무 해주는 숙이 몸이 점점 더 따뜻 해지고 성기에 힘이 들어 간다

    이제 내가 움직여 줄 차례다...옆으로 뉘이려는데....

    가만 이 있어..내가 할거야......내가 하고 나면 오빠가 해줘...

    하는대로 내버려 두라는 말이다



    이 젊은 아줌마 늙은이 한태 체중을 다 싫고 69 자세다

    당돌 하고 적극적으로 나오는 숙이 행동이 싫지 않고

    더 감미롭고 오래만에 밭는 애무라서 자극이 오고 흥분이 더 된다



    종횡 무진 애무 하던 숙이가 성기를 붙잡아 삽입 시키고

    상하 운동을 하며 신음 소리가 흘러 나온다

    아......아.....아.....아....아......아.......아...

    성기 에 올가즘이 오는게 느껴진다

    히프를 움직여 주자...움직이지마...나 혼자 할거야.....

    나도 흥분이 되어 움직이는데 못 움직이게 하니...

    강간 당하는 기분이지만 싫지는 않다...ㅎㅎ

    아.....ㅇ아......ㅇ아.........아.........ㅇ아......아....아....



    두차례 올가즘이 느끼더니 힘이 드는 모양

    옆으로 내려와 품속으로 파고든다

    강간 당하였으니 이제 내 차례다

    키스로 시작 하여 숙이 몸 구석 구석을 찾아 단이며 애무를....

    가쁘게 몰아 쉬던 숙이 숨소리도 제 자리 찾아가고 신음 소리가...

    아...아....아.....아......아....아....

    자궁을 입으로 애무 하며 거시기 를 성기에 걸고....



    거시기찬 성기가 내가 요구 하는 대로 빳빳 해지고 대물이 되었다

    이재는 조심 스럽게 돌격만 하면 된다

    음액과 애액에 젖어 잇는 자궁속으로 삽입을 하려는데..잠깐만...

    화장실 가려는줄 알고 일어 나자...입으로 성기를 덥썩 물어 버린다

    아야...아퍼.....좀 참아....나 하고 싶은 대로 좀 하고....



    입으로 들어 가지 않게 커저 버린 성기를

    입 안에 넣으려 하니 치아가 걸려 아프다

    아파....이빨 조심해....알엇어...아야..아파...좀 참아...엄살은...

    숙이가 술까지 먹엇으니 내 말도 무시 해버리고 보이는게 없는 모양 이다

    이대로 놔 두다가는 성기에 상처 나서 삽입도 못하고 끝날것 같다

    자기 멋대로 하려는 숙이를 달래다가 ... 힘으로 밀어서

    정상위로 자궁에 성기를 삽입 시켜 버렸다

    악~....아파....그렇게하면 어떡게해...아파....움직이지마....아파...



    아차 ....숙이가 애무 하면서 오는 내 아픔만 생각 하느라

    숙이 아픔은 미처 생각 하지 못하고 삽입 시켜 버린거다

    괸찬아....응 ......움직이지마...미안해....괸찬아...

    아픈 표정이 사라지고

    히프를 조금씩 움직여 주는것이 이제는 나아지는 모양

    움직임에 마추어 천천히 상하 운동을 하자

    부드럽게 올가즘이 닥아 온다

    아.....아......아....아......아......아.....

    진퇴 운동을 강약에 마추어 격렬 하게 움직일 때 마다 올가즘을 느끼며

    음액을 흘러 내보내 주니 성기와 자궁 질벽 사이가 부드러운 막이 형성 되고

    마찰음을 내며 숙이가 올가즘은 느끼는것 같다

    아....아....아......아.....ㅇ아......아......아



    올가즘이 끝나자 ....성기 상하운동을 멈추고

    섹스후 여운 즐기 듯이 몸 위에서 성기를 삽입 한체 한참을 정지 상태로 있어 주고

    다음 라운드를 위해 휴식을 취하려 내려 왔다



    옆에 누워 성기를 자궁에 삽입 시켜주고 휴식을 취하는데

    품속으로 파고 들려 하다 자궁에서 성기가 빠저 버리자

    여성 상위 자세로 내몸 위로 올라가 성기를 붙잡아 자궁에 넣고

    가슴위에 업드려 물끄럼이 바라보는 모습이 너무나 사랑 스럽다



    3s 그룹.해보신 남자들은 나와 같은 생각이 .....

    와이프도 애인도 안이고 한번 즐기는 3s .그룹 상대 인데

    섹스 할때는 내 와이프나 애인 처럼 귀엽고

    사랑 스럽고 아껴 주고 보호해 주고 싶은 생각이 드는지......

    귀엽고 사랑 스러워서 인지 입에서 풍겨오는

    술 냄세도 감미롭고 향기롭고

    땀에 젖은 내몸 에서 악취 풍길가 두려워 욕실에 들어 가니

    따라 들어와 같이 샤워를....

    비누 거품에 미끌리는 유방에 감촉,,,,자궁 음모에 감촉...

    욕실 벽에 거울에 보이는 숙이 나신이 너무나 아름 답다



    수건 으로 서로 물기를 닥아 주면서 침대 끝에 누위고 애무를.....

    흘러 나오는 음액과 애무 하는 애액 으로 자궁을 적시어 주면서

    거시기로 무장한 성기을 빳빳 하게 세우고 천천히 삽입을....

    아파...살살해...아.....아.....

    지난 라운드에서 함부로 삽입해 상처가 난 모양 이다

    천천히 움직여 주는 상하운동 에서 올가즘이 찾아 온다

    아.....아.....아.....ㅇ아.....아.....아.....

    숙이 올가즘은 너무나 쉽게 찾아온다



    여자분들은 올가즘이 올때

    높은 산을 넘어 오는것 처럼 강한 신음 소리는 내며 힘들게 오는 여자와

    얕은 구릉지를 넘어 오듯 가볍게 넘어 오는 분들이 있는데

    제 경우에는 얕은 구릉지를 넘어 오는 여자분들 에게는

    성기 움직임으로 강약을 마추기가 쉬운데....다른분들은 어떠 한지...



    숙이 몸에 올가즘 푹풍이 한차례 지나 같다

    이제는 두사람 모두 만족을 하였고 지첫다

    다음 차례 에서 사정을 해주고 끝을 맺어야 할것 같다

    품속으로 파고 드는 숙이 에게....

    나......다음에는 사정 해줄게....

    숙이...응...

    나.......집에가면 세정제로 뒷물 먼저해...

    숙이....응...나 자기 왜 좋아 하는줄 알어...

    나.......뭐가 좋아 .....노인네 인데...

    숙이....즐기는데..나이가 무슨 상관 이야....



    사정 해준다고 예고 하는것과 집에 가서 세정제로 뒷물 하라는것이

    자기를 즐겁게 해주고 보호 해주는것 같아서 듣기 좋단다

    여자란 참으로 단순하고 예민 하다

    무심결에 하는 이야기 한마디에 감탄 하고 정이 오고가는걸 보면

    애무를 시작 하자 적극적으로 나온다



    자기가 하고 싶은 체위를 요구 하면서 성기에 강약도 요구 하고

    자연 스럽게 변화 하며 넘어가는 체위에 마추어 상하운동 을 하며

    숙이 요구에 마춰 사정을 해주고 여운을 실컷 즐기고 .......



    톨게이트 에서 헤어지려는 나를

    아파트 까지 태워다 주면서 아쉬운 작별을....

    경식이 기다려 어서가....아까 전화 햇어...잘있어....

    떠나가는 자동차가 보이지 않을때 까지 서서 바라 보며

    한번에 만남 이지만 헤여 질때는 너무나 아쉬움이 남아



    앞으로는 3s 하지 말아 야지 하면서도...

    몸따로 마음따로 ....죽으면 안하겟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